[스켑틱]Cover Story 인권과 도덕성은 자연계의 일부인가

마시모 피글리우치(철학자)                                             마이클 셔머(과학사학자)




스켑틱 25호 인권과 도덕성은 자연계의 일부인가

 

과학사학자 마이클 셔머와 철학자인 마시모 피글리우치가 자연권 논쟁을 놓고 격돌했습니다. 존재의 권리는 타고나는 것인가, 사회적 계약의 산물인가? 이번 호 커버스토리는 셔머-피글리우치 논쟁을 통해 인권의 시대, 권리 논쟁을 비판적으로 바라볼 수 있는 시각을 제공하고자 합니다.

 

자연권을 옹호하며 | 마이클 셔머

공리주의와 의무론, 그리고 자연권에 대해 | 마시모 피글리우치

인간의 권리는 사회적 구성물이다 | 마시모 피글리우치

인권은 자연계에 새겨져 있다 | 케빈 맥캐프리 

도덕률과 도덕 본능 | 마이클 셔머


해당 이미지 클릭 하시면 스켑틱 25호 구매 페이지로 연결 됩니다.